[생활] SKT ‘점프 AR’ 캐릭터 ‘냥이’ 3D 이모티콘 카카오 스토어서 판매
상태바
[생활] SKT ‘점프 AR’ 캐릭터 ‘냥이’ 3D 이모티콘 카카오 스토어서 판매
  • 이요한
  • 승인 2020.07.02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 '점프AR' 대표 캐릭터인 '냥이'가 카카오 이모티콘 스토어에서 판매된다.

아울러 SK텔레콤은 카카오VX와 협력해 카카오 대표 캐릭터인 '라이언'과 '무지' 등이 등장하는 VR게임 '프렌즈 VR월드'를 출시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5G기반 서비스 '점프AR' 대표 캐릭터인 '냥이'를 3D 이모티콘으로 만든 '뭘봐? 빨리 놀아줘~점프! 냥이'를 카카오 이모티콘 스토어에서 판매한다고 2일 발표했다.

이번에 출시된 '점프! 냥이' 이모티콘은 SK텔레콤 '점프AR·VR'앱 대표 캐릭터인 '냥이'를 주인공으로 '냥이' 표정과 행동을 상황에 맞춰 24가지 이모티콘으로 제작했다.

 

▲ SK텔레콤 모델이 점프 AR 앱 대표 캐릭터인 ‘냥이’를 3D 이모티콘으로 만든 ‘Jump! 냥이’를 이용하고 있다. 

 

특히 '점프! 냥이' 이모티콘은 고양이의 세밀한 움직임과 질감·원근감 등을 살린 3D 이모티콘으로, 풍부한 감정 표현이 가능하다. '냥이'는 점프 AR에서 새침하다가도 순식간에 애교를 부리는 캐릭터다. 이모티콘에서도 감정 기복이 큰 모습을 보여준다.

SK텔레콤은 점프 AR 동물 캐릭터들을 활용해 '애교쟁이 웰시코기' '개그 본능 알파카' 등 캐릭터 이모티콘을 계속 출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SK텔레콤은 또 카카오VX와 함께 카카오 캐릭터인 '라이언'과 '무지' '제이지' '어피치' 등이 게임속 캐릭터로 등장하는 '프렌즈 VR월드'를 출시했다.

'프렌즈 VR월드'는 하늘 위에 5개의 섬으로 구성돼 있고, 섬 하나가 각각의 캐릭터 컨셉의 어트랙션으로 구성했다.

'라이언 섬'은 바이킹을 컨셉으로 제작한 놀이기구고, '무지의 티타임'은 찻잔이 돌면서 위아래로 움직이고, 게임 내에서 시각적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놀이기구다. '어피치 코스터'는 판타지 세상 콩나무와 블록, 문어 등과 빠른 스피드와 스릴을 느낄 수 있는 어트랙션 게임이다.

이용자는 오큘러스고나 삼성 기어VR 등 전용VR 단말기를 통해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오큘러스고 스토어에서 5천원에 구매할 수 있다.

'프렌즈VR월드'는 오큘러스고 스토어를 통해 한국과 미국·일본·유럽 등 23개국에 동시에 론칭했고, SK텔레콤은 7월말 '오큘러스 고'와 '프렌즈 VR월드' 게임 팩을 묶어 판매할 계획이다.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점프 AR에서 만나던 '냥이'를 카카오 이모티콘을 통해 일상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며 "또 카카오 캐릭터들을 가상 놀이동산에서 만날 수 있는 '프렌즈 VR월드'를 출시하는 등 게임 개발사들과도 VR게임 생태계를 함께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