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 '바깥 생활도 나쁘지 않답니다', 철학의 길에서 만난 고양이들의 일상
상태바
[교토] '바깥 생활도 나쁘지 않답니다', 철학의 길에서 만난 고양이들의 일상
  • 홍희선
  • 승인 2019.08.13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숲 여기저기에서 평화로이 쉬고 있는 고양이들
풀숲 여기저기에서 평화로이 쉬고 있는 고양이들

 

경계심 없이 늘어진 포즈로 잠이 들었다.
경계심 없이 늘어진 포즈로 잠이 들었다.

 

한바탕 소나기가 붓기 시작하자 지붕이 있는 곳으로 대피한 고양이들
한바탕 소나기가 붓기 시작하자 지붕이 있는 곳으로 대피한 고양이들

 

뒹굴며 장난치는 고양이들의 모습에 서열은 잊은듯 하다.
뒹굴며 장난치는 고양이들의 모습에 서열은 잊은듯 하다.

 

떨어지는 빗방울에 살랑거리는 꽃과 한참을 놀던 고양이
떨어지는 빗방울에 살랑거리는 꽃과 한참을 놀던 고양이

 

식후 나홀로 휴식 중인 삼색 고양이
식후 나홀로 휴식 중인 삼색 고양이

 

'먹었으면 바로 자야지' 볕을 흡수하며 수행하듯 잠든 고양이
'먹었으면 바로 자야지' 볕을 흡수하며 수행하듯 잠든 고양이

 

노인 한분이 허리춤의 가방에서 사료를 꺼내자 몰려드는 아이들
노인 한분이 허리춤의 가방에서 사료를 꺼내자 몰려드는 아이들

 

길고양이 식당이 오픈 했다.
길고양이 식당이 오픈 했다.

 

아직 어려보이는 고양이의 얼굴 표정에 호기심과 경계심이 교차한다
아직 어려보이는 고양이의 얼굴 표정에 호기심과 경계심이 교차한다

 

간판을 걸어 세운다면 '고양이 대중 목욕탕'이란 팻말이 어울릴 것 같은 풍경이다.
간판을 걸어 세운다면 '고양이 대중 목욕탕'이란 팻말이 어울릴 것 같은 풍경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